反이라는 이름의 선두

이라는 이름을 선두에 내거는 사람들은 아무것도 바꿀 수 없다. 반대한다면, 그 대신 어떤 것을 원하는지 분명히 이야기해야 한다. ‘콜라는 카페인이 많이 들어 있으니 몸에 좋지 않으므로 반대한다’고 이야기한다면, 그들은 ‘최상의 맛을 위해서 어쩔 수 없다’고 말할 것이다. 혹은 콜라 대신 사이다를 권할 것이다. ‘콜라에 반대한다’가 아닌, ‘생과일주스를 원한다’고 이야기하는 것이 중요하다. ‘카페인이냐 아니냐’가 아니라 ‘비타민이냐 아니냐’를 내걸어야 한다.

최근 프랑스와 한국을 보며 느끼는 것. 걱정이다, 여러모로.

反이라는 이름의 선두”의 2개의 생각

  1. "생과일 주스를 원한다"라고 말한다고 해서, "최상의 맛을 위해 어쩔 수 없이" 카페인을 넣는다고 말하는 것에 대해 효과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건가?

    좋아요

    1. '콜라의 맛'이 아닌 '생과일주스의 맛'을 강조해야겠지. 완전히 '콜라의 맛'만 즐기는 사람들은 설득할 수 없겠지만, 중간의 사람들은 분명 많이 있으니깐. 효과적일지는 나도 잘 모르겠지만, 적어도 '콜라에 반대한다'를 전면에 내걸고 말하는 것보단 낫겠지. '콜라에 반대한다'고 말하는 것도 분명 중요하겠지만.

      좋아요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