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erlock Jr.

연미복을 입고 서 있는 버스터 키튼

사람들은 왜 영화를 보는가, 라는 질문에 대한 유쾌한 답. 셜록 주니어.

“정말 오래간만에, 가슴이 두근거리는 영화를 봤다.”
– 고작 두 편 보고 버스터 키튼(Buster Keaton)의 팬이 되기로 했다는 P모씨.

Sherlock Jr.”의 3개의 생각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