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26 : 후쿠오카

05:41
판타지, 스릴러, 공포물이 뒤섞인 꿈을 꾸었다. 나도 참…. 오늘은 일본에서의 마지막 날. 12시간 뒤면, 한국이다.

08:10
모지항 도착.

09:23
일본에서 처음 들리는 휴게소. 나는 피곤해서 버스에서 내리지 않았다.

빨간 돔을 옆으로 눕혀놓은 듯한, 독특한 디자인의 쇼핑몰.

세 개의 핀을 공중에 던지고 있는 남자.

10:25
후쿠오카, 캐널시티.

파와 돼지고기가 들어간 일본식 라멘.

12:06
캐널시티 5층에서 라멘을 먹었다. 한국 라면과는 비교가 안 될 정도로 맛있다. 가격도 비교가 안 될 정도로 비싸긴 하지만….

13:10
반팔 옷을 입었더니, 너무 춥다.

14:51
하카다 항. 방금 출발했다. 다시 한국으로…. さようなら, 日本.

17:52
곧 있으면 부산 도착. 부산의 건물들이 보인다. 후쿠오카와는 무척 다른 분위기. 여행이 끝났다.

4/26 : 후쿠오카”의 5개의 생각

  1. 한꺼번에 올리신 건가요? 한꺼번에 잘 읽었습니다.
    며칠, 수학여행으로 다녀오시는 와중에 여러 해를 산 사람들보다도 깊은 생각을 하셨나 싶습니다. 그래서, 즐겁습니다.
    잘 읽었습니다. 아시다시피, 이렇게 코멘트를 즐겨 남기지 않습니다만, 흥미롭게 잘 읽었다는 인사를 꼭 전하고 싶었습니다.

    좋아요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