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수, 숫자놀음, 복지

  • 실수하는 것은 두려운 일이 아니다. 실수로부터 배우지 못하는 것이 두려운 일이다. 한국은 과연 실수로부터 배울 수 있을까. 솔직히, 조금 두렵다.
  • 아무리 봐도 이 나라의 몇몇 사람들은 (몇 가지 종류의) 숫자들을 너무 좋아한다. 경제성장률은 높으면 높을수록 좋은 줄 알고, 일자리 수는 어떻게든 늘리기만 하면 실업자들이 달려들어 일해줄 것으로 생각한다.
  • 복지는 여유가 생기면 하는 것이 아니라, 여유가 생기려고 하는 것이다.

바탕화면 공개

ZF님 블로그에서 바탕화면을 무조건 공개해야 한다는 포스트를 보고 말았다. 이런 무례한 규칙(웃음)을 굳이 따를 필요는 없겠지만 오랜만에 올려보고 싶기도 하고….

내 바탕화면

지저분하게 아이콘이 이것저것 많은 것을 별로 좋아하지 않는다. 작업을 하거나 여러 가지 이유로 데스크탑을 자주 어질러 놓긴 하지만, 일이 끝나면 바로 치워버리는 편. 대개 아이콘은 하나 아니면 두 개 정도만 놔둔다.

어쨌든, 이 글을 보신 분들은 모두, 규칙에 따라 바탕화면을 공개해주시길 바란다. 개인적으로는, 별로 좋지 않은 규칙인 것 같으니 따르지 않아도 상관없다고 생각한다. (웃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