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교 1주일

새로 들어간 고등학교에서 1주일을 보냈다. 소감(?)을 간단하게 말하자면, 피곤하다. 4일째였던 3월 6일이 가장 피곤했던 날이었는데, 금요일이 되니 그다지 많이 피곤하지는 않았다. 얼마 지나지 않아 이 생활에 적응을 할 수 있을 것 같다. 이게 좋은 일인지 나쁜 일인지….

7시 30분부터 10시까지 학교에서 지내니, 정말 학교에 다녀오는 게 아니라 집에 다녀오는 생활이다. 학교가 가까우면 그래도 좀 좋겠는데, 그렇지 않아서 등교시간 2시간 전인 5시 30분에 일어난다. 아마 다른 선배/친구들은 대개 6시에 일어날 텐데, 나는 행동이 굼뜨다 보니 아침 먹고 준비하는데 1시간 씩이나 걸려 피곤해도 어쩔 수가 없다. (웃음)

그래도 새로운 학교생활이 참 재미있다. 학교에 12시간 넘게 있지만 시간도 정말 빨리 가고… 아침에 학교에 온 지 몇 시간 되지 않은 것 같은데 좀 있다 보면 벌써 집에 갈 시간이다. 중학교 때는 시간이 그리 잘 가지 않았었는데….

사람을 잘 사귀지 못하는 성격(누군가 말 걸기 전에는 대개 말 안 한다. 아니, 못 한다.)이라 원래 있던 친구들이 한 명도 없는 고등학교에 들어가면서 ‘과연 내가 친구를 사귈 수 있을까?’하고 걱정했는데 생각보단 잘 지낸 것 같다. 나에게 말을 걸어 준 사람이 꽤 있었다는 거다. (웃음)

어찌 되었든, 포스트는 주말에만 쓸 수 있을 것이다. 잠이 많아서 평일에는 집에 오면 바로 자야 하기에. (웃음)

학교 1주일”의 4개의 생각

  1. 흐흐 나이를 먹어갈수록 하루라는 시간이 짧아지는것 같아요.
    중학교땐 빨리 어른이 되고 싶었고, 고등학교땐 빨리 중압감에서 해방되고 싶었고, 대학교땐 어찌 살지 계획하느라 정신이 없기 시작하다가…군대때.. 다시 시간이 잘 안가더군요…마치 초등학교때 마냥..그러다가 제대후 엄청난 변화..시간을 따라가기 바뻐서, 정신없이 살아오다보니 어느새 30이 퍽~! 하니 되어있더군요.
    너무 정신없이 살아온것 같아서 요즘엔 저만의 시간도 가지려합니다. 주말엔 가끔 맥주와 춤도 추고… 혼자 커피점에서 여유도 즐기고… 뭐 평일엔 항상 이리저리 정신없긴 하지만, 가끔씩 나를 돌아보는것도 좋은것 같더군요.
    고등학교때 친구가 정말 오래 가더군요… 저이 가장 친한 친구들이 대부분 중,고등학교 친구니… 좋은 경험, 행복한 추억 많이 만드시길~.^^

    좋아요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