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지 못한 습관

블로그에는 RSS가 있다. 내 좋지 못한 습관 중 하나는 이 사실에서 출발한다.

간단히 말하자면, 나는 글을 공개한 후 다시 수정하는 일이 잦다.
RSS가 없는 게시판 같은 경우 별 문제가 되지 않겠지만, RSS가 있는 블로그에서는 분명 문제가 된다. 구독자분의 RSS리더가 수집을 하고 있는 중에 내가 글을 공개된 후 계속 수정한다면, 그 RSS리더엔 조금씩 수정된 내 글이 몇 개씩 쌓일 것이다. 그런 일을 좋아하실 분은 없을 것이기에 조심하려 하지만, 잘 되지 않는다. 역시 습관은 어쩔 수 없는 것인가 보다.

글을 쓰고 난 뒤 다시 훑어보고 고쳐쓴 뒤 공개를 해야할텐데, 나는 주저없이 공개 버튼부터 눌러 버린다. 그러고 나서 훑어보기를 시작하고 그제서야 고쳐쓸 부분과 맞춤법이 틀린 부분을 찾아낸다. 의식적으로 글쓰기 화면에서 고쳐쓰기를 하려 하면 왜인지 고쳐쓸 부분을 찾아내기가 쉽지 않다.

이런 변명을 늘어 놓지만, 남(그것도 내 글을 꾸준히 읽어주시는)에게 피해를 준다는 점에서 주의해야할 습관임에 틀림없다. 고쳐야지.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